쌉포인트
0P
< 목록으로

세월호 유가족 안아준 고등학생, 마음 울린 사진 한 장

M
관리자
2023.04.17
추천 0
조회수 17
댓글 0

 

 

홍주고 1학년 최예은 학생 "위로해주고 싶었다"... 유가족들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따뜻함 느껴"

[이재환 기자]

 

 

▲  세월호 유가족들을 안고 있는 최예은 학생
ⓒ 한송이 (세월호 단톡방)
▲  세월호 유가족들을 안고 있는 최예은 학생
ⓒ 한송이 (세월호 단톡방)
 

 
치유의 포옹이었다. 지난 13일 오후 충남 홍성 시민들이 모여 만든 '세월호 단톡방'에 한 장의 사진이 올라왔다. 세월호 유가족들과 한 학생이 포옹을 하는 장면이다. 한 시민이 찍은 이 사진에는 사연이 있다.

이날 홍성에서는 세월호 참사 9주기를 맞아 희생자를 추모하는 추모문화제가 열렸다. 문화제가 진행되기 직전 홍성의 한 고등학생이 세월호 유가족들에게 다가가 인사를 나누고 포옹했다.

세월호 유가족들도 오랜만에 마음을 활짝 열었다. 유가족들은 "그동안 단원고 세월호 희생자 학생 또래의 아이들을 볼 때마다 마음이 아팠다"고 했다. 하지만 이날은 달랐다.
 
 
쿠팡 보고 컨텐츠 펼쳐보기 >
원치 않을 경우 뒤로 가기를 눌러주세요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댓글

유머/이슈

humor
1 2 3 4 5
포인트 선물
1:1 문의
기프티콘샵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