쌉포인트
0P
< 목록으로

수돗물 120톤 쓴 中커플 "주인이 예약 취소 안해줘 복수로 그랬다"

M
관리자
2023.04.18
추천 0
조회수 18
댓글 0

 

 

해당 기사 - SCMP 갈무리
해당 기사 - SCMP 갈무리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한국 서울에서 수돗물 120톤을 쓴 것은 물론 가스, 전기요금 폭탄이 나오게 한 중국 커플은 에어비엔비를 통해 해당 집을 예약했으나 주인이 이를 취소해 주지 않자 복수하기 위해 일부러 수돗물과 전기, 가스 등의 밸브를 모두 틀어 놓았었다고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스트(SCMP)가 18일 보도했다.

이들은 부부로, 한국의 수도 서울 마포구에 있는 단독 빌라를 25일 동안 예약하면서 시내 어디에 있는지도 확인하지 않은채 전액을 지불했다. 이들은 나중에 숙소가 서울 중심이 아니라는 이유로 집 주인에게 예약 취소를 요구했다.

그러나 집주인이 이를 거부하자 집에 감시 카메라가 있는지를 물었다. 주인이 없다고 하자 해당 숙소에 체크인한 후 복수를 위해 모든 수도꼭지, 조명, 전기 제품 및 가스를 모두 틀어 놓았다.

 

 

쿠팡 보고 컨텐츠 펼쳐보기 >
원치 않을 경우 뒤로 가기를 눌러주세요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댓글

유머/이슈

humor
1 2 3 4 5
포인트 선물
1:1 문의
기프티콘샵
로그인